닫기

미국, 원자력으로 기후변화 대응하는 '실용적 환경주의' 정책 시사

17-05-17

(해외기사) Department of Energy Secretary Rick Perry recognizes that nuclear power is essential to affordable, reliable, emissions-free power. Many American scientists concerned about global warming are forming a mainstream consensus regarding nuclear power’s importance to reducing carbon dioxide emissions. Nuclear energy can power whole civilizations, and produce waste streams that are trivial compared to the waste produced by fossil fuel combustion. A new environmental consensus is emerging, and Rick Perry is implementing it for the Trump administration.

 

(국문요약) 미국 에너지부 장관인 릭 페리는 원자력이 경제적이고 안정적이며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는 에너지라고 인식. 지구온난화를 우려하는 많은 美 과학자들 대다수도 원자력이 탄소배출 감축에 중요하다는 것에 합의하는 움직임, 원자력은 전체 문명에 에너지를 공급하고, 석탄화력 대비 오염물질 문제도 적어...릭 페리 에너지부 장관은 이러한 새로운 환경 공감대를 트럼프 행정부에 반영중.

(접속링크) https://goo.gl/wc80sc

 

Forbes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