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원자력 국민인식, 가장 중요한 요인은 '안전성'

17-01-23 12:57

본문

원자력 국민인식, 가장 중요한 요인은‘안전성’

- 종합인식도 61.5점, 원전 긍정 인식이 우세 -

- 원전 안전성 52.6%, 15년 대비 상승 -


한국원자력문화재단(이사장 김호성, 이하 문화재단)은 오늘 2016년 10월 28일부터 11월 25일까지 시행한 원자력 국민인식에 관한 정기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코리아리서치센터에 의뢰해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9명을 대상으로 1:1 대면면접방식으로 시행하였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이다.

 

□ ‘원자력 종합 인식도’ 61.5점

 

ㅇ 1995년부터 원자력 국민인식조사를 시행해온 문화재단은 이번 조사에서 그간의 축적된 경험과 전문가 자문을 바탕으로 ‘원자력 종합인식도’라는 지표를 개발하였다. 이 지표는 원전의 필요성 및 안전성, 편익 등 5대 요인을 활용하여 국민들의 원자력 인식수준 과학적으로 측정할 수 있도록 고안되었다.

 

ㅇ 이번 조사의 종합인식도는 61.5점으로 긍정 인식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안전’ 인식이 종합인식도 수준을 결정하는데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 100점 만점 환산시 ‘보통’이 50점이므로 61.5점은 긍정적 인식이 우세함을 의미함

 

* [참고] 100점 척도 평균에 따른 수준 : 다소 긍정

 

0

14.3

28.6

42.9

57.1

71.4

85.7

100

 

 

 

 

 

 

 

 

 

 

 

매우 부정

매우 불만족

부정

불만족

다소 부정

다소 불만족

보통

다소 긍정

다소 만족

긍정

만족

매우 긍정

매우 만족

 

               (출처 : 코리아리서치)

 

ㅇ 종합인식도 61.5점에 비해 ‘거주지역에 원전 건설’에 대한 수용도는 37.5점으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신뢰정도는 ‘기술수준’ 신뢰 60.9점, ‘운영사’에 대한 신뢰 57.8점, ‘정부’ 신뢰 52.8점으로 나타났다.

 

□ 경주지진으로 부울경 지역 인식 악화

 

경주 지진(‘16.9.12 발생)으로 인한 인식변화를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전에 비해 태도가 부정적으로 변화되었다는 응답이 전국적으로 38.9%인데 비해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서는 74.1%로 나타나, 지진을 경험한 지역의 인식이 다른 지역과 비교해 크게 악화된 것으로 파악됐다.

ㅇ 한편, 발전원별 선호도 조사에서는 안전성, 친환경성, 경제발전 기여, 일자리 창출 등 대부분의 분야에서 신재생에너지가 가장 높게 나타났다. 원자력은 2순위인 경우가 많았으며, ‘저렴한 전기 생산방식’에서는 1위를 기록하였다.

 

□ ’15년 조사 대비 안전성 인식 상승

 

ㅇ 한편, 문화재단이 연도별로 변화추이를 측정해 온 5대 지표의 결과를 살펴보면, 안전성은 12.5% 포인트 상승한 52.6%로 조사되었다. 문화재단 커뮤니케이션 실장은 “‘안전하다’는 의견이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처음으로 과반을 넘었으며, 최근 지진을 계기로 원전 안전과 관련된 관심과 더불어 다양한 정보가 많아졌고, 이 과정에서 국민들의 ‘원전이 안전하다’는 인식이 늘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ㅇ 그 외 거주지 수용성이 18.9%, 방폐물관리 안전성이 33.7%, 원전증설 관련 현재 수준 유지 의견이 61.3%를 기록하였다. 단, 문화재단은 국민인식의 정확한 측정을 위해 조사척도를 이번부터 4점 척도에서 5점 척도로 변경하였기 때문에 기존 데이터와의 단순비교는 적절치 않다고 밝혔다.

□ 문화재단, 정보제공과 소통노력 더욱 강화 

 

ㅇ 한국원자력문화재단 김호성 이사장은 “이번 조사에서 공공기관의 ‘원자력 정보제공의 역할필요하다’라는 응답이 62.8%로 나타났다. 후쿠시마 사고 이후 5년이 경과했지만 원전에 대한 불안감은 여전하며, 특히 최근 지진으로 부산/울산/경남 지역의 불안감이 더욱 높아져 원자력발전에 대한 정보제공과 소통 노력이 더욱 강화되어야 한다는 사실이 확인되었다”라고 말했다.

 

ㅇ 한편, 문화재단 여론조사 관계자는 이번에 처음 수립된 ‘원자력 종합 인식도’ 지표에 대해서 향후 통계 전문가 그룹과의 심층 협업 등을 통해 더욱 정교하게 다듬어 세계적인 지표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